UPDATED. 2023-05-30 13:05 (화)
원광대 자연식물원, 봄철 나들이 장소로 각광
원광대 자연식물원, 봄철 나들이 장소로 각광
  • 배지우
  • 승인 2023.03.22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만 9천㎡ 규모로 가로수 옆 벤치와 정자, 지압 코스, 작은 도서관 등

원광대학교(총장 박성태) 자연식물원이 학생들과 시민들의 봄철 나들이 및 산책 장소로 주목받고 있다.

전공 학생들의 공동학술연구 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는 9만 9천㎡ 규모의 원광대 자연식물원은 학생들을 비롯해 시민들에게 아름다운 휴식 공간으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가로수 옆 벤치와 정자, 지압 코스를 비롯해 계절별 정원이 있고, 4개의 수목원과 유용식물원, 생태식물원, 온실 등에 총 2,000여 종에 이르는 식물로 조성돼 있다.

특히 자연식물원 메타세콰이어길 입구 향기원에는 무인 부스로 공간이 조성된 작은 도서관이 무료로 운영되고 있어 자유로운 독서 공간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식물원 중간 서쪽에서 동쪽을 가로지르는 폭 4m에 길이 135m의 비포장 길 양편에는 56그루의 이팝나무가 식재돼 있어 꽃이 만개하는 5월이면 절경을 이루기도 한다.

한편, 원광대 자연식물원은 대학병원과 캠퍼스 중앙에 위치한 수덕호, 봉황각, 중앙도서관까지 이어지는 총 4㎞ 구간에 노인, 영유아, 장애인 등 보행 약자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걸을 수 있도록 하는 무장애나눔길 조성사업을 익산시와 함께 추진하고 있어 앞으로 누구나 안전하게 이용하는 걷기 좋은 산책로가 조성돼 시민과 함께하는 자연식물원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