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2 16:29 (금)
안영직 배재대 교수, 농림부 장관 표창
안영직 배재대 교수, 농림부 장관 표창
  • 교수신문
  • 승인 2017.12.27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영직 배재대 교수(원예조경학부)가 농촌융복합산업 육성 공로로 지난 26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안 교수는 향토산업 전문가로 충남지역 농업·농촌 발전과 부가가치 창출 관··학 협력 활성화에 기여했다. 특히 2009년부터 고품질 안전인삼 농식품생산 향토산업 육성사업에 참여해 충남 금산 특산품인 고품질 GAP인증 인삼 생산량을 80%까지 끌어올렸다. 이는 181농가가 생산하던 500MT의 생산량이 350농가, 920MT로 대폭 증대된 것이다.

또 금산 GAP인삼의 흑삼특성화 주도로 지난해 매출실적 20억 원에서 올해 45억 원(125% 증가)으로 수직 상승 효과도 가져왔다.

안 교수는 금산깻잎 명품화·마케팅 전략으로 2010320억 원의 판매수입을 지난해 500억원으로 증대시키기도 했다. ‘하늘그린 천안 배 고부가가치 가공산업 육성사업에선 음료·식품원료 가공으로 농가 소득 증대사업을 수행했다.

이밖에 충남 보령 유기농축산물 활용 6차 산업 육성, 관광 연계 금산 로컬푸드 판매전략, 농식품 기업 창업 활성화 지원 및 컨설팅 등을 시행해 농산업의 고부가가치 창출을 지원했다.

안 교수는 “1차 산업인 농산업의 다양한 판로개척과 6차 산업 발전을 모색해 현재에 이르게 됐다앞으로도 충남지역 경제의 한 축인 농산업 부가가치 창출 관··학 협력체계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