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19:10 (금)
대원대 보건의료행정·에이원손해사정, 취업보장학과 협정 체결
대원대 보건의료행정·에이원손해사정, 취업보장학과 협정 체결
  • 이승주
  • 승인 2021.10.20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원대학교(총장 고숙희) 보건의료행정과는 에이원손해사정(주)와 취업보장학과 협정을 공식적으로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원대 보건의료행정학과는 지난 19일 에이원손해사정(주)과 취업보장학과 협정을 체결하였다.

 본 협정은 대원대학교 보건의료행정과 입학과 동시에 취업을 보장한다는 중요한 의미를 가지고 있으며, 4년제 대학을 졸업하고도 취업이 어려운 우리나라의 현실을 감안할 때 매우 주목할 만한 성과로 평가받고 있다.

 대원대학교 보건의료행정과는 에이원손해사정(주)와의 협정을 통해 손해사정(의료내용 조사 및 보험금 지급 심사) 전문인재 양성에 적합한 교육과정을 공동 개발·운영하고, 산학협력 강화, 현장실습 지원 등을 수행하며, 회사에서는 현직에 있는 해당 분야 전문가가 직접 대원대학교 강단에 서서 학생들 교육에 참여함으로서, 학생들이 취업 후 적응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이원손해사정(주)는 2004년 6월 설립하여 직원 수 820명, 연 매출액 415억원의 중견기업으로 삼성, 현대, 흥국화재 등 38개 보험사의 협력업체를 보유하고 있다. 서울 본사(영등포), 지사(성수)와 함께 전국에 대전, 원주, 인천, 수원, 전주, 광주, 순천, 제주, 대구, 부산, 경남지사 등 13개 거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으며, 추가로 올해 11월 청주지사를 새롭게 오픈할 것이라고 알려왔다. 이는 학생들이 졸업 후 취업 지역에 대한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는 장점으로서, 본인이 선호하는 지역에서 근무할 수 있다는 것은 매우 고무적이라고 할 수 있다. 

 대원대학교 보건의료행정과는 높아지는 의료수요에 맞춰 기초의료, 원무행정, 보건교육, 건강보험 등 보건의료행정 실무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올 연말 보건의료정보관리사 인증을 취득함으로서 취업률과 함께 국가고시 합격률 제고에 정진하고 있으며, 이번 에이원손해사정(주) 외에도 다양한 의료기관, 회사와의 산학협력 강화로 보건의료행정 전문 인재를 양성하는 우수한 교육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