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8 16:25 (수)
송나라의 슬픔
송나라의 슬픔
  • 최승우
  • 승인 2022.01.1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샤오젠성 지음 | 조경희·임소연 옮김 | 글항아리 | 600쪽

송나라의 멸망은 한 문명의 멸망이었다!

장구한 역사를 돌아보고 파헤치면서 세계 4대 문명 중 하나인 중국 문명을 본원적으로 반성하는 중국 내부로부터의 성찰이 제기되었다. 중국 『송나라의 슬픔: 근대의 문턱에서 좌절한 중국 문명을 반성한다』(원제: 中國文明的反思)는 소수민족 투자족土家族 사람으로 『후난일보湖南日報』의 기자인 샤오젠성蕭建生이 20여 년간의 자료 조사와 뼈를 깎는 노력으로 저술한 책이다. 중국 대륙에서 2007년 출판될 뻔했다가 정부의 검열로 무산된 이 책은 2009년 홍콩에서 출간되었으며 출간되자마자 언론에 대서특필되며 단숨에 베스트셀러로 뛰어올랐다.

그 이유는 이 책이 찬란하고 화려하고 장구한 중국 문명이 왜 실패할 수밖에 없었는지를 누구도 부정하기 힘든 명확한 맥을 잡아 서술하고 있기 때문이다. 저자가 제공한 원본으로 번역한 한국어판을 만나는 독자들 또한 저자의 주장에 귀를 기울이다보면 중국사를 바라보는 탁 트인 관점을 형성할 수 있으며 오늘날 중국이 권위주의 체제로 흘러가는 이유를 잘 알 수 있으리라고 생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