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30 10:32 (수)
교육부, “2022 개정 음악과 교육과정·음악 교과서에서 국악 내용 삭제·축소 없다”
교육부, “2022 개정 음악과 교육과정·음악 교과서에서 국악 내용 삭제·축소 없다”
  • 윤정민
  • 승인 2022.04.25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는 전국국악교육자협의회가 지난 21일에 발표한 ‘2022 개정 음악과 교육과정’ 졸속 개발 규탄 성명에 대해 “2022 개정 음악과 교육과정과 음악 교과서에서 국악 내용은 삭제되거나 축소되지 않았다”라고 주장했다.

교육부는 지난해 11월, 새 교육과정 총론 주요사항을 발표하고, 그 방향에 따라 교과별 교육과정 시안 개발 1차 연구를 오는 5월까지 진행하고 있다. 교육부는 “음악과 교육과정은 학생들이 음악적 감성 및 창의성과 자기 주도성 등의 역량을 기를 수 있도록 새롭게 구안된 문서 양식에 따라, 현행 교육과정의 국악 관련 요소를 유지하고, ‘정간보’와 ‘추임새’ 등의 새로운 용어를 추가하는 등 균형 있는 교육과정이 구성될 수 있도록 논의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교육부는 향후 체계적인 음악과 시안 개발 2차 연구 추진과 공개 토론회, 공청회 등 의견 수렴 과정에서 학계 및 현장 교원의 의견을 반영해 현장 적합성이 높고, 국악을 포함한 우리 음악의 위상을 높일 수 있는 교육과정과 교과서가 개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윤정민 기자 lucas@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