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7 18:58 (목)
최나리, 「Hojakdo by the fireplace」, 캔버스에 아크릴, 2022
최나리, 「Hojakdo by the fireplace」, 캔버스에 아크릴, 2022
  • 최승우
  • 승인 2022.06.13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나리 작가 전시회 「Hojakdo by the fireplace」
6월 30일까지 카라스갤러리에서
출처=카라스갤러리

최나리 작가 전시회 「굿(GOOD)」은 이번달 30일까지 서울 용산구 카라스갤러리에서 열린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Hojakdo in the house’ 시리즈는 현대인의 일상을 배경으로 전통적 ‘호작도’를 재구성하여 집 안의 여러 공간에 각 도상들을 배치시켰다. 익명의 현대인들을 상징하는 캐릭터들의 얼굴 표정이 없는 것과는 다르게 호랑이와 까치의 표정으로 그림 속 이야기를 상상해 볼 수 있다. 집안으로 들어온 호랑이는 누구나 마음 속에 품고 있는 으르렁대는 맹수의 모습이기도하고, 때로는 주인공에게 따뜻한 위로의 이야기를 건네며 지켜주는 수호자의 모습이기도 하다. 작가는 우리 전통 민화에 현대적 모티브를 접목시켜 새로운 형태의 민화를 소개하고자 한다. 
 

최승우 기자 kantmania@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