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6 11:41 (월)
국립금오공대-한국교통안전공단 업무 협약 체결
국립금오공대-한국교통안전공단 업무 협약 체결
  • 배지우
  • 승인 2022.07.14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금오공대’는 전문 인력 양성, ‘TS’는 직무 역량 강화 프로그램 제공
- “車 제작 기술 변화의 능동적 대처 및 튜닝 시장의 올바른 성장 기대”

국립금오공과대학교 학생성공처(처장 이용환)와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검사본부 검사전략실(실장 오태석)은 7월 13일, 대학 본관 중회의실에서 자동차 튜닝 기술지원 및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좌측부터 이용환 금오공대 학생성공처장, 오태석 한국교통안전공단 검사전략실장)

금오공대 지역선도대학육성사업의 지역 인재 양성 및 지역 기업 기술지원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이용환 금오공대 학생성공처장과 오태석 한국교통안전공단 검사전략실장을 비롯해 양 기관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자동차 제작 기술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튜닝 시장의 올바른 성장·발전 및 불법행위 방지를 위해 기술 개발 지원 및 관련 분야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자 추진됐다.

금오공대는 협약을 바탕으로 자동차 제작 기술 변화에 따른 튜닝 기술 및 제품에 대한 올바른 연구 및 학습을 위해 전문 강사 등으로 구성된 인력풀을 제공하고,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오픈랩 등 교육시설 운영과 첨단자동차검사연구센터, 자율주행 실험도시 등 공단의 주요 시설 현장 견학 및 캠핑카 등 튜닝 업체 방문을 통해 실무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직무 역량 강화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지난 2019년부터 공공기관 현장실습(인턴십) 및 견학, 직무 관련 특강, 지역 연계형 창의 문제해결 경진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교류를 이어 온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 양성 및 기술 지원을 위한 적극적이고 실질적인 교류를 추진하게 됐다. 

지역선도대학육성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이용환 학생성공처장은 “지역 수요에 맞는 맞춤형 인재 양성으로 지역 공공기관 및 기업을 지원하는 데 기여하는 한편 양 기관의 협력을 강화하여 지역 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