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6 11:41 (월)
계원예술대 해외 취업 특강 운영, 해외 취업의 길을 열어주는 해외 취업 설명회
계원예술대 해외 취업 특강 운영, 해외 취업의 길을 열어주는 해외 취업 설명회
  • 배지우
  • 승인 2022.07.15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원예술대학교(총장 권창현)는 예술디자인 교육 특성화 대학으로서 28년간 예술·디자인·과학기술의 융합을 통해 ‘창조적 문화산업의 리더’를 양성해 왔다.

계원예술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는 2019년 6월 개소 이후 예술디자인 분야 취업을 목표로 하는 청년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대학생 등 청년들이 대학에서 진로설계와 취·창업 관련 다양한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전문 컨설턴트 4명이 상주하고 있다.

‘1부 : 한국산업인력공단의 해외취업 설명회’
계원예술대 대학일자리센터는 2019년도 부터 한국산업인력공단의 해외 취업 설명회 특강을 운영했다. 해외 취업을 목표로 삼고 있는 재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여 해외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을 확대하고 우수사례를 발굴하며 해외 취업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구성됐다. 2022년 5월 13일, 6월 14일 2회에 걸쳐 온라인을 통해 진행되었으며, 총 56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첫 번째는 한국산업인력공단의 담당자의 전반적인 설명으로 시작했다. 이 시간에는 각국의 노동시장 동향을 파악하고 고용제도를 알 수 있는 시간으로 이루어졌으며 각국에 맞춘 핵심적인 취업 전략을 정보로 제공하여 실질적인 정보를 알 수 있도록 진행되었다. 또한 예술대학교의 특성에 맞춘 각국별 디자인 직무 선호도에 대한 설명과 해외 취업을 위하여 확인해야 할 비자 발급에 대한 정보 제공 및 실제 해외에서 근무 할 때 확인해야 할 생활 여건 등에 대하여 설명함으로써 실질적인 해외 취업에 대한 정보 또한 얻을 수 있었다.

계원예술대 대학일자리센터는 한국산업인력공단의 해외 취업 설명회 덕분에 해외 취업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에 대한 기본적인 준비 자세를 잡을 수 있는 기초특강을 운영할 수 있었고, 그  다음 진행되는 실무에서 일하고 있는 실무진 특강의 효과성 또한 함께 높일 수 있었다고 전했다. 

‘2부 : 현직자 해외 취업 멘토링’
1부에 이어 2부에서는 ‘해외 취업멘토 특강’이 진행됐다. ‘해외 취업멘토 특강‘은 각 분야별 해외 취업 멘토를 초청해 인터넷 같은 매체에서 쉽게 접할수 없는 해외취업정보를 생생한 라이브로 듣는 특강이다. 호주에서 UX/UI디자이너를 역임하고 있는 신강연 멘토와, UAE에서 전시,산업디자인업무를 경험한 김연희 멘토가 참여하였다. 호주로 취업하게 된 계기와 취업 준비 전략, 포트폴리오 노하우, 해외생활의 장단점 등 살아 숨쉬는 노하우가 온라인을 통해 공유 되었다.
 
‘참여후기 공모, 학생들의 뜨거운 반응’
90분간 진행된 특강은 질의응답 시간을 끝으로 마무리 됐다. 질의응답은 실시간 채팅을 통해 특강 후 생기는 궁금증을 즉시 해결할 수 있도록 운영했다. 학생들은 직무와 전공, 포트폴리오 등에 대해 질문하며 자신들의 고민을 하나씩 해결해 나갔다.

계원예술대 대학일자리센터는 참여후기 공모전을 운영해 우수후기에 선정된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참여후기 공모전은 특강 내용을 복기함으로써 교육 효과성 향상, 특강참여의 필요성, 대학일자리센터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우수작으로 선정된 후기는 계원예술대 카카오톡 채널, 참여후기 모음집으로 발간돼 교내 홍보자료로 활용된다. 대학일자리센터는 공모전을 통해 프로그램 참여 목적과 달성 과정, 개선점 등을 도출하고 환류사항을 분석할 계획이다.

특강에 참여한 학생들은 “웹페이지를 만들어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다니, 좋은 방법같다.”, “다른 직무도 궁금하다.”, “이번 특강을 통해 국내취업 뿐만 아니라 해외취업에 대한 정보를 얻을수 있어 진로나 취업의 방향을 넓힐수 있었다.” 등의 소감을 전했다.

‘추후 일정’
이와같은 성원에 계원예술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는 2022년도 하반기에  해외취업 설명회를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 자세한 일정과 분야는 여름방학 이후 학교홈페이지, 카카오채널등을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