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7 10:07 (화)
‘영남이공대학교, 전기자동차 화재진압 직무역량 강화교육 성료’
‘영남이공대학교, 전기자동차 화재진압 직무역량 강화교육 성료’
  • 방완재
  • 승인 2022.08.25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론과 실습을 병행한 교육을 통한 전기자동차 화재진압 직무역량 강화 -
교육생들이 교육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교육생들이 교육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영남이공대학교(총장 이재용) 스마트 e-자동차과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영남이공대학교 아우스빌둥 학습관에서 중부소방서 화재조사 및 화재진압 대원을 대상으로 전기자동차 화재진압 직무역량 강화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최근 빈번히 발생하는 전기자동차(EV) 및 퍼스널모비리티(PM) 화재와 사고에 대비하고 선제적 대응을 위해 마련됐다.

국토교통부 통계에 의하면 최근 3년간 전기자동차 등록 건수는 2019년에 8만9918대, 2020년 13만4962대, 2021년 23만 1443대로 해마다 큰 폭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며, 배터리 발화 등 전기자동차 화재 발생률(최근 5년간 연평균 87% 증가) 또한 지속해 늘어나는 추세다.

특히 전기자동차 화재의 경우 주수에 의한 냉각소화 등을 활용해 진압하고 있지만, 배터리로 진화에 어려움이 많고 화재진압대원의 감전 위험 등 안전사고에 노출돼 있다.

이에 중부소방서는 지난 6월 2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영남이공대학교에서 화재조사 및 화재진압 대원을 대상으로 전기자동차 화재진압 대응 능력 강화를 위한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화재진압 직무역량 강화교육은 전기자동차 고전원 안전교육 및 구조 이론, 전기자동차 구동장치 및 배터리 구조 등의 이론과 실제 전기자동차를 통한 현장실습 병행으로 교육생들의 이해를 높였다.

영남이공대학교는 전기자동차 관련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교육생들이 전기자동차 등 친환경 자동차 화재에 대한 대응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영남이공대학교 이재용 총장은 “전기차의 보급증가로 주행 또는 충전 중에 화재 사고가 빈번히 일어나고 있지만 전기차의 배터리 특성에 대응한 효과적 화재 진압에 어려움이 많다”라며 “이번 교육이 전기자동차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전기자동차 화재에 선제적 대응을 통한 소방 대원의 안전 및 화재진압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남이공대학교는 올해 들어 현재까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거점형 특화프로그램 운영대학 선정을 시작으로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전문대학 육성사업(LINC3.0)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HiVE) 운영대학 ▲전문대학 글로벌 현장학습 사업 ▲2022년 파란사다리 대구·경북권역 주관 대학 ▲공학기술교육혁신센터 지원사업 ▲자동차산업고용위기극복 미래형자동차 현장인력양성 사업 ▲산학연 Collabo R&D사업 등 거의 모든 국고지원 사업에 잇달아 선정되며 직업교육 중심 선도대학으로서의 교육 경쟁력을 확실히 증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