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8:04 (월)
군산대 조선해양공학과 ‘따개비는 나가있어’팀, 2022년 해양공학 CAE 경진대회 우수상
군산대 조선해양공학과 ‘따개비는 나가있어’팀, 2022년 해양공학 CAE 경진대회 우수상
  • 배지우
  • 승인 2022.09.13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대학교 조선해양공학과 ‘따개비는 나가있어’팀(지도교수 서대원)이 최근 한국해양공학회에서 주최한 2022년 해양공학 CAE 경진대회의 설계부문 우수상을 수상하였다.

CAE 경진대회는 해양플랫폼, 해양토목, 해양로봇 등 해양공학과 연관된 주제를 선정하여 CAE 활용 결과 또는 프로그래밍/소프트웨어 개발 결과물을 평가받는 대회로, 설계/시뮬레이션/프로그래밍 부문과 종합 부문에 대하여 시상한다.

군산대 ‘따개비는 나가있어’팀은 국내에서 아직까지 개발되지 않은 새로운 방식의 선저청소 유형인 반잠수식 플랫폼 설계를 출품하여, 노즐의 CFD 해석, 플랫폼의 거동분석 시뮬레이션 등으로 출품작의 독창성을 인정받아 해양플랜트 분야의 설계부문 우수상을 수상하였다.

특히 3학년 최건우, 김민성, 안지민 학생은 조선해양전문인력양성사업단(지역특성화산업 전문인력양성사업) 소속 장학생으로 해당 사업의 지원을 받고 있다.  

지역특성화산업 전문인력양성사업(취업연계형특성화과정)은 2012년부터 전라북도에서 지원하고, (재)전북테크노파크에서 운영하고 있는 사업으로, 군산대학교의 사업단(사업단장 오정근교수)은 참여 학생들에게 2년간 취업지원금은 물론, 학업장려금, 자격증 취득 지원금 , 국내현장견학, 역량강화 장학금 지급 등 경쟁력 강화를 위한 각종 장학 혜택을 추가로 지원하는 한편, 졸업 후 취업을 보장하는 특별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어 기업과 학생에게 높은 호응과 기대를 얻고 있다.

‘따개비는 나가 있어’팀의 시상식은 오는 10월 13일에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