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4 20:04 (화)
[호서대] 반도체공학과 신설…2023학년도 수시 2천861명 선발
[호서대] 반도체공학과 신설…2023학년도 수시 2천861명 선발
  • 배지우
  • 승인 2022.09.05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학년도 수시 모집_ 호서대
호서대는 오래전부터 반도체 클린룸과 함께 차세대반도체 디스플레이 산학협력센터를 운영 중이다. 사진=호서대

호서대(총장 김대현)는 2023학년도 수시모집에서 반도체공학과를 신설하고 반도체산업 분야 실무형 전문 인재 양성에 나선다. 

호서대는 오래전부터 반도체 클린룸과 함께 차세대반도체 디스플레이 ICC(산학협력센터)를 운영 중이다. 호서대는 대학 가운데 처음으로 신기술창업보육센터와 학생창업보육센터를 설립하고 산학협력과 벤처기업을 육성해 왔다. 

충남 천안·아산지역 삼성전자와 관련 기업 '기업맞춤형 교육과정' 

반도체공학과는 전국 최상위의 반도체산업 집적도를 갖춘 충남 천안·아산 지역의 삼성전자와 관련 기업과의 기업맞춤형 교육과정을 구축해 졸업과 동시에 실무에서 활동할 수 있는 기업 필요 인력을 배출할 예정이다.

호서대는 최근 교육부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반도체 전공트랙 사업’과 ‘미래형자동차 기술융합 혁신인재양성사업’에 선정돼 각각 3년간 9억 원, 21억 원 총 30억 원을 지원 받는다. 

모든 전형에서 '수능 최저' 미반영... 융합형 인재 양성 위해 '광역학부제' 시행

호서대는 2023학년도 신입학 수시모집에서 모집인원의 90.4%인 2천861명을 모집한다. 모든 전형에서 학과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미반영한다.

호서대는 미래사회 수요 기반의 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해 ‘광역학부제’를 시행하고 있다. 광역학부제는 유사 학문 단위의 여러 학과를 하나의 학부로 통합하고 학부 내에 관련 트랙을 운영하는 학사구조다. 

광역학부에 입학한 신입생은 다양한 트랙 탐색과정을 거쳐, 학부에 개설된 트랙을 단수 또는 복수로 선택해 이수할 수 있다. 

컴퓨터공학부와 화학공학과, 산업계관점 대학평가 '최우수'

호서대는 지난해 산업계관점 대학평가에서 컴퓨터공학부와 화학공학과가 최우수(A++) 등급을 받았다. 이를 통해 실제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업무역량을 갖춘 인력 양성을 하고 있음을 인정받았다. AI와 4차 산업혁명 핵심 분야에 관심이 있다면 컴퓨터공학부 사물인터넷트랙·인공지능트랙·정보보호학트랙에서 맞춤교육을 받을 수 있다.

충남 당진 '산학융합캠퍼스' 자동차·기계·제철 분야 집중 육성

지난 2017학년도에 문을 연 충남 당진의 산학융합캠퍼스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충청남도, 당진시가 지원하는 국책사업인 ‘충남당진산학융합지구 조성사업’에 따라 자동차·기계·제철 분야가 집중적으로 육성되는 캠퍼스다. 

신소재공학과와 로봇공학과, 자동차ICT공학과 등 3개 학과로 구성돼 있으며, 학과 재학생에게 다양한 장학 지원과 생활관 전원 입사 등 최고의 교육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배지우 기자 editor@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